I often feel grateful for Scout to have Craig as a daddy. That she won’t suffer through her early years under the iron fist of a father like mine.
But then I feel bad for my father who never had a father like Craig’s…

**********

가끔씩 하나가 크랙을 아빠로 갖고 태어난 것에 대해서 많이 감사한다…나처럼 고지식하신 우리 아빠 밑에서 자라지 않아도 되는 하나가 부럽기까지 했다… 그런데 조금 더 생각해보면 크랙의 아빠같은 아빠를 가지지 못하시고 태어나서, 가족사랑을 받지 못하시고 자라나셔서 저렇게 마음의 벽을 높게 쌓아두고 사시는 우리 아빠도 많이 불쌍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인생은 계속 살면서 평생 배워야 하는 여행인 것 같다… 항상 내일이 있을거라고 생각하고 미뤄왔던 것들을 이제 좀 그만 미루고 실천할때가 된거 같다… 우리 아빠한테 전화라도 하는 것 부터…오늘은 마니 아빠생각이…

 

Screen Shot 2017-05-26 at 11.32.33 AM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